오오마치 산악박물관

1951 년에 일본에서 처음으로 “산악”을 테마로 지어진 박물관입니다.
1층은 등산의 역사, 산과 사람의 교류에 관해서 다양한 자료와 영상으로 소개하고 있습니다.
2층은 일본열도와 이 지역의 형성과정과 지질의 특징, 산악에 사는 일본산양이나 뇌조 등의 생물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3층은 일본알프스의 전망을 파노라마로 볼 수 있는 “전망 라운지”에서 보이는 산이나 눈의 형태, 설명도 있습니다.
산양 등을 사육하는 부속 동물 · 식물원이나 산악 도서 자료관도 있습니다.

웹사이트(일본어)

입관료 400엔 개관시간 9:00~17:00 (입관은 16:30까지)
장소 구글 지도 휴관일 월요일, 공휴일 다음날, 연말연시
(※월요일이 공휴일인 경우는 개관하고 다음날 휴관)
7월, 8월은 무휴

소금길 죠지야(丁子屋)

한때 일본해 쪽의 이토이가와에서 오오마치를 통해서 마츠모토 방면으로 소금을 운반한 길이였던 지쿠니(千国)가도.
“소금길”이라고도 불리는 이 길의 역사와 사람들의 생활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에도시대의 건물을 이용한 관내에 소와 사람이 무거운 짐을 운반하는데 사용된 운반기구, 여행할 때 입는 옷이나 도시락, 도로변 주민의 생활 도구, 고문서 등을 전시하고 있습니다.

웹사이트(일본어)

입관료 500엔 개관시간 5~10월:9:00~17:00 (입관은 16:30까지)
11~4월:9:00~16:30 (입관은 16:00까지)
장소

구글 지도

휴관일 5~10월은 제3·4 수요일, 11월~4월은 매주 수요일・연말연시

야부사메(流鏑馬)회관

전통적인 말을 타면서 과녁을 쏘는 의식 “야부사메”가 지금도 행해지고 있는 오오마치. 말위의 사수가 소년인 것은 일본에서도 드문 형식입니다. 이 오오마치의 야부사메와 여름 축제에 관한 자료를 한자리에 전시하는 박물관. 소금길 조지야(丁子屋)에 인접해 있습니다.

웹사이트(일본어)

입관료 500엔 (소금길 죠지야와 공통) 개관시간・휴관일 소금길 죠지야와 같음
장소 구글 지도

와치가이 갤러리

에도 시대 유력자의 저택으로, 오오마치의 전형적인 교토풍 주택구조의 건물입니다.
1층은 현지 재료를 고수하는 식당이며, 2층이 갤러리로 되어 있어 현지 작가의 공예 작품전이나 사진전 등이 계절마다 개최됩니다.
저택과 정원 전체가 역사를 느끼게 합니다.

웹사이트(영어)

모쿠쇼(木匠) 아즈미노 목조관(木彫館)

저명한 미술가가 아닌 농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수공예에서 미술 작품이 태어난다고 계몽 한 20 세기 초반의 “농민 미술 운동”이 오오마치에 뿌리를 내려, 나뭇 조각 등의 공예를 해 왔습니다.
이 갤러리에서는 공예 미술가 다카하시 사다오의 목조와 조채(彫彩)의 세계를 전시. 가련한 식물이나 억센 산악 조각 등 수제 작품도 판매하고 있습니다.

입관료 무료 개관시간 9:00~17:00
장소 구글 지도 휴관일 부정기